글쓴이 보관물: Jayhawk

누구를 위한 혁명인가, 셰일 에너지의 말로는 – 이코노믹리뷰

그럼에도 석유 공급 과잉은 지속될 전망이다. 가장 큰 문제는 고유가 때 설비 투자로 빚을 진 셰일 관련 업체들이 이자 상환을 위해서라도 원유 생산량을 줄일 수 없는 상황에 놓인 것이다.

S&P 캐피털 IQ에 따르면 샌드리지 에너지와 에너지 XXI, 헬컨 리소시즈는 지난해 3분기 매출 40% 이상을 이자 상환에 소진했다고 밝혔다.

한편 재정 상태가 좋은 기업도 생산을 확대할 전망이다.

미국 셰일오일업체 스코크 셰필드 파이오니어 리소시즈 CEO는 “저유가 상황이지만 자사 유전 채산성이 높기 때문에 더 많은 석유와 가스를 생산하는 것이 옳다”고 강조했다.

국제 원유가격을 폭락시킨 원인 중 하나가 미국의 셰일에너지 개발로 인한 공급과잉이라는 점이 역설적이다.

소스: 누구를 위한 혁명인가, 셰일 에너지의 말로는 – 이코노믹리뷰

Money Exchange

돈에 대해 늘 생각하고 있는 편이지만, ‘돈으로 살 수 있는 가치로운 것은 무엇인가?’ 하는 질문에 답을 마련해 두고 싶다.

“더 가치로운 교환” 으로 정리해 둔다. 

I always thinking about ‘money’, so now I would like to make my own answer for ‘What is valuable thing to buy with money?’ 

“More Valuable Exchange” I want to cite like that

전 인텔 회장, 앤디 그로브 별세

전 인텔 CEO와 회장으로 인텔을 세계적인 반도체 회사로 이끌었던 앤디 그로브가 21일 향년 79세로 별세하였다. 2000년에 파킨슨병 진단을 받긴 했지만 정확한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. 그로브는 1968년에 인텔의 첫 번째 직원으로 채용되었고 1987년부터 1998년까지 CEO로 1997년부터 2005년까지 인텔 이사회 회장을 역임하였다. 1980년…

그로브는 1968년에 인텔의 첫 번째 직원으로 채용되었고… 그로브가 CEO로 있는 동안 인텔의 연 매출은$1.9B에서 $26B 이상으로 약 14배 성장하였다.

Only the Paranoid Survive, 오직 편집광만이 살아남지만, 아, 갈 사람들은 가는구나.  

 

소스: 전 인텔 회장, 앤디 그로브 별세